2016-10-04

(보고서) 2016년 글로벌 생명과학 산업 전망

(※ 산업연구원이 요약ㆍ번역한 딜로이트의 『2016 Global life sciences outlook: Moving forward with cautious optimism』 보고서 주요 내용. 참고할 만한 자료와 관련 출판물 목록 등 유익한 자료가 많으니 보고서 원문을 참조 바람. 보고서 전문 링크는 맨 아래 소개)

□ 개요

○ 생명 과학 분야의 성장은 국가의 전반적인 경제력과 보건 의료 지출 수준과 높은 상관 관계가 있으며, 이들 모두는 전 세계적으로 다양한 양상을 띔.

○ EIU (Economist Intelligence Unit) 는 2014년 60개 국가의 보건 의료 소비가 미국 명목 달러 기준 2.6 퍼센트 가량 상승했다고 보고했으며 2015년에는 하락할 것이라고 전망함. 이는 현재 미국 달러 대비 유로화 및 기타 화폐의 가치가 내려간 것을 반영한 것임. 2016년 초반부터 소비의 성장세가 다시 나타날 것으로 보이는 반면, 비용 절감, 효율 증대 그리고 가치 입증에 대한 압박은 여전히 심하게 남아 있음. 이러한 모순적인 추세로 인하여, 글로벌 보건 지출은 2015-2019년 사이 평균 4.3 퍼센트 정도만 증가할 것으로 보임. 이는 2009년 경기불황 이전보다도 낮은 수치임.

○ GDP대비 소비 비율 또한 2014년 10.3 퍼센트에서 2019년 10.1 퍼센트로 감소할 것으로 예상됨. 1인당 의료 소비는 2014년 1,145 달러에서 2019년에는 1,412 달러로 상승할 것으로 전망됨. 하지만 소비의 수준은 선진국 (미국의 경우 11,038 달러) 과 개발도상국 (파키스탄의 경우 58 달러) 간에 큰 차이를 보이고 다양할 것임.

○ 2016년에 접어 들면서, 대부분의 생명과학 기관/단체/업체들은 조심스럽게 낙관하는 자세를 취하고 있는 걸로 보임. 글로벌 시장에 많은 기회가 있지만, 풀어야 할 숙제 또한 존재함. 제약, 생명공학, 의료공학 분야의 소비 성장은 공급 증가에 따라 상승세를 따를 것으로 예측되지만, 가격책정의 어려움이 여전히 쟁점임. 업계 이윤폭이 높은 할인율, 소매부문 가격 조정, 공공부문의 구매 정책, 그리고 가치 기반의 서비스로의 이동 등으로 인해 낮아지고 있음.

○ 많은 국가의 경우, 강한 경제 성장을 찾아보기 힘듦. 따라서 보건 소비에 대한 가정은 낮춰 수정해야 할듯함. 오늘날의 다이나믹하게 변하는 임상, 규제 및 비즈니스 환경에 맞도록, 제약, 생명공학 그리고 의료공학 업체들은 새로운 연구개발, 가격, 공급망 및 상업 모델을 재평가하여 새롭게 채택하고 있음.

□ 제약

○ EIU의 2015년 글로벌 헬스 케어 소비 하락 전망을 고려하여, 총 글로벌 제약 매출 (명목 미국 달러 기준) 은 같은 해 2.7 퍼센트 가량 하락할 것으로 예상됨. 하지만 장기 전망은 보다 긍정적임. 제약 소비 증가율은 2015-2019년 평균 4.3 퍼센트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되며, 글로벌 제약 판매 총액은 2019년까지 1조 4천억원에 달할 것으로 보임.

□ 생명공학

○ 생명 공학 의약품 (백신, 생물제제 등) 은 생명 과학 분야에서 계속 동력을 얻을 것임. 2014년 기준 매출 상위 10 제약 제품 중, 대부분은 단일 클론 항체 및  재조합 제품을 포함한 생명 공학 의약품으로 구성됨. 류마티스 관절염, C형 간염, 암 치료제가 가장 눈에 띄는 최상 매출의 약품임.

○ 2014년 생명 공학 의약품 매출은 약 2,890억 달러로 추정되며, 이는 2019년까지 4,450억 달러까지 증가할 것으로 전망됨. 또한, 전 세계 처방 의약품 및 일반 의약품 매출에서 생명공학의 점유율은 2014년 23 퍼센트에서 2019년에 26 퍼센트까지 상승할 것으로 예상됨.

□ 약품복제 (제네릭) 및 바이오시밀러

○ 구매자들이 약품에 대한 비용 절약을 추구함에 따라, 제네릭 (복제) 의약품에 대한 수요는 지속적으로 상승하고 있음. 이미 중국에서는 제네릭 약품이 처방전이 필요한 약품의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으며, 이는 총 판매량의 대략 3분의 2에 달함.

○ 미국에서 제네릭 의약품은 이미 제약 시장의 판매량 기준 약 70%를 차지하고 있음. 제네릭 의약품의 점유율은 영국의 경우 더 높으며, 2012년 기준 제약 시장의 약 84 퍼센트 가량을 장악함.

○ 멕시코의 경우, 제네릭 의약품의 점유율이 2014년 전체 시장 판매량 기준 54 퍼센트에서 2013에는 84 퍼센트로 상승하였음. 경쟁 과열로 인해, 제네릭 의약품의 가격은 같은 기간 평균 60 퍼센트 하락했음. 브라질의 경우, 제네릭 의약품 매출이 전년 대비 11 퍼센트 가량 증가하고 있음.

○ 일본 정부는 최근 예상보다 빠른 제네릭 의약품의 시장 침투 속도로 인해 2018년 4월까지 60 퍼센트 그리고 2021년 4월까지 80 퍼센트 정도로 사용 목표치를 높임. 인도네시아의 경우, 2014년 유니버설 건강 보험 (PBIS) 으로 전환함에 따라 제네릭 의약품의 소비가 증가하고 있음.

○ 제네릭 의약품의 지속적인 성장은 브랜드 제약 회사에게 어려움으로 다가오고 있으며, 선진국은 물론 신흥 시장에서 모두 수익 및 시장점유율 손실을 입고 있음. 제네릭 의약품 생산 업체 또한 수요에 맞춰 생산 능력을 확대함에 있어서 어려움을 겪고 있음.

○ 유명 제네릭 제약 회사들의 또 다른 어려움은 신흥 시장 기업들이 빠른 속도로 성장하고 있다는 것임 (본국에서의 수요 확대 등 다양한 요인에 기인함). 신흥 시장 기업들의 경쟁력 향상은 선진국 시장의 제네릭 의약품 업체들의 시장 점유율 소실로 이어짐. 하지만, 유명 제네릭 의약품 업체들은 앞으로 단기적으로 시장 지배를 유지할 가능성이 높음.

□ 의료공학

○ 글로벌 의료공학 분야의 수익은 2015년 3,690억 달러에서 2019년에는 4,540 달러로 연평균 약 4.1 퍼센트 상승할 것으로 예상됨.

□ 도매 및 유통

○ 2014년에서 2019년 사이, 글로벌 보건 의료 도매 및 유통 시장은 연평균 6.82 퍼센트 가량씩 성장할 것으로 예상되며, 같은 기간 수익은 7,520억 달러에서 1조 4백억 달러로 가파르게 상승할 것으로 보임. 주요 성장 동력은 제약 산업의 빠른 확장, 기술 발전, 온도에 예민한 약물 사용의 증가 그리고 신흥 시장에서의 약물 치료 수요 증가를 포함.

□ 전망

○ 비록 경제 불황은 특정 지역의 제약 매출 성장을 방해하고 있지만, 장기적인 전망은 단기적 과제들을 해결하고 밝을 것으로 볼 수 있음. 2015년에서 2019년 사이, 특히 개도국 시장의 인구 고령화 및 건강 보험의 개선에 힘입어 글로벌 의료 소비는 물론 제약 판매 모두 플러스 성장을 할 것으로 기대됨.

○ 생명 공학 의약품은 제약 시장에서 스스로 틈새 시장을 만들어 냈음. 하지만 많은 국가들의 보건 의료 시스템에서 감당할 수 없을 만큼 비싸며 승인 관련해서도 문제들이 발생하고 있음. 바이오시밀러의 확대 개발이 이러한 비용 부담의 문제를 일부 해결할 것으로 예상되기는 함.

○ 의료 공학 분야의 성장 기회는 시장 상황에 따라 다양할 것으로 보임. 브라질의 경우, 첨단 의료 기술에 대한 소비자의 수요와 상대적으로 낮은 의료 공학의 시장 점유율은 상당한 성장 가능성을 암시함. 여타 시장들의 경우, 의료 공학은 점점 상품화되고 있으며 생산자들은 경쟁 과열, 엄격해진 규제 그리고 줄어드는 이윤폭으로 인해 고전하고 있음. 점차 상품들의 라이프 사이클이 성숙해짐에 따라 분야 통합이 불가피할 것으로 보임. 또한 의료 공학 업체들은 생명 공학 분야 (예를 들어 기계로 된 대체 관절을 대신할 혁신적인 바이오 소재 등) 에 보다 더 깊이 관여할 길을 모색할 듯함.

○ 2016년 생명 과학 업체들은 신중하면서 낙관적으로 접근해야 할 것임. 기회는 풍부하지만 경제적, 정치적, 기술적 그리고 사회적 문제가 남아 있음. 앞으로 중요할 4가지 주요 동향은 시장의 역동성 탐색, 가격 및 비용 부담 대응, 혁신 촉진 그리고 규제 및 위험 환경에 관한 문제에 대한 적응을 포함.

□ 자료 출처 및 원본 바로가기

Deloitte:
https://www2.deloitte.com/content/dam/Deloitte/global/Documents/Life-Sciences-Health-Care/gx-lshc-2016-life-sciences-outlook.pdf


★★★★★★

▶ 블로그 글 검색 ◀

▶ 지난 글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