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31

🔊 알려드립니다

그동안 제 블로그에 관심과 응원 보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 말씀 드립니다. 경제와 관련한 이런 저런 생각이 모아질 때마다 기록으로 남기려고 블로그를 시작했고 남길 글이 없을 땐 추천할 만한 보고서를 공유해 왔습니다. 어쩌다 보니 거의 매일 업데이트를 해 왔더군요.

하지만 블로그를 유지해 갈수록 얕은 밑천이 더욱 초라해지고 남의 글만 퍼 나르는 꼴이 됐습니다. 이제 더 늦기 전에 공부를 더 하는 것이 맞다고 생각하게 됐습니다. 뭐 대단한 것도 아닌 블로그를 폐쇄하느니 중단하느니 요란 떨 것 없다고 생각합니다. 이런 저런 경로로 아직 제 블로그에 있는 자료를 참고하는 분들이 있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따라서 블로그를 폐쇄하지는 않지만 정규 업데이트는 중단하겠습니다. 그래도 이따금 기록으로 남길 꺼리가 있으면 블로그에 남기도록 하겠습니다. 그 동안 관심과 응원 보내 주신 것 다시 한 번 감사 드립니다.

이 글을 쓰다 보니 공교롭게 블로그 첫 글을 올린 날이 4년 전 19일이었네요. (⇒ 『블로그를 시작합니다』). 블로그 4주년을 이틀 앞당겨 자축하며 인사 말씀을 마치겠습니다.



★★★
★★★

2017-06-21

(보고서) 국제유가, 다시 세계경제의 주요 리스크로 부상

(※ 국제유가 하락 소식이 또다시 주식시장에 관심사로 떠올랐다. 유가는 많은 나라의 경우 전반적인 제품 가격에 영향을 미치고 이는 서비스 물가에, 그리고 나아가 임금 수준에 영향을 미친다는 점에서 중요한 요소다. 물가가 적정 수준으로 상승한다는 기대가 형성되는 것은 아주 중요하다. 기업 및 가계는 물가가 오르지 않거나 하락할 것이라고 생각하면 지출을 미루거나 줄일 가능성이 높다. 제품 및 서비스 가격이 떨어질 것이라는 기대감과 함께 나의 미래 소득이 줄어들 수도 있다는 우려감이 어우러지는 것이다. 이런 가운데 기술 발달로 원유 생산은 꾸준히 늘고 있는 가운데 세계경제는 아직 석유 소비를 크게 늘릴 만큼 회복되지 않고 있으니 공급과잉 문제가 해소되지 않고 있는 것이다. 한국 경제의 경우 원유 가격이 하락하면 제조업 생산원가 하락이라는 이점도 있지만 수출품 가격이 하락한다는 더 큰 단점도 있다. 당분간 유가 움직임에 세계가 관심을 집중해야 할 것 같다. 아래는 하이투자증권의 『유가, 재차 리스크로 대두』 보고서 내용 중 일부다.)

■ 유가 급락: 공급 문제인가 수요 문제인가

유가(WTI)가 20일 종가기준 43.23달러/배럴로 9개월래 최저치를 기록하였다. OPEC 회원국의 감산 이행률이 108%에 달하는 등 감산 이행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달러 약세 및 글로벌 경기회복 기대감에도 불구하고 유가 하락세가 지속되고 있는 주된 원인은 일단 과잉공급 우려감이다.

OPEC의 감산 의지와 달리 미국내 셰일오일 생산이 급격히 증가하면서 또 다시 과잉공급 우려가 유가에 부담을 주고 있다. 미국 에너지청(EIA)에 따르면 5월말 기준 미국내 셰일오일 시추공은 이전 고점수준(14년 10월)에 크게 못미치고 있지만 지난해 5월 시추공수에 비해 거의 120%나 증가하였다. 이에 따라 5월 기준 미국 셰일오일 생산량은 5월 기준 540만 배럴/일로 15년 3월(546만 배럴/일) 최고 생산량 수준에 바짝 다가서고 있다.

이 블로그 검색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