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10-27

로이터 주간 뉴스레터 (10월28일자) 업무에 참고하십시오

(※ 로이터통신 한글뉴스팀에서 작성한 것입니다)

※ 해외 주간 일정: ( ) 안은 한국 시간

- 28일(월): 美 9월 시카고 중서부지수 (오후 9시 30분), 9월 잠정주택판매 (오후 11시), 10월 댈러스연은 제조업지수 (오후 11시30분), 애플 실적 발표
- 29일(화): 日 9월 실업률, 9월 가계지출(이상 오전 8시30분), 9월 소매판매 (오전 8시50분), 美 9월 생산자물가지수(PPI), 9월 소매판매 (이상 오후 9시30분), 8월 S&P 케이스-실러 주택가격 지수 (오후 10시), 8월 기업재고, 10월 소비자신뢰지수 (이상 오후 11시), 10월 댈러스연은 서비스활동지수 (오후 11시30분), 연준 공개시장위원회(FOMC) (30일까지)
- 30일(수): 유로존 10월 기업업황지수/경기체감 지수 (오후 7시), 美 주간 모기지마켓/리파이낸싱 지수 (오후 8시), 10월 ADP 전국고용동향 (오후 9시15분), 9월 소비자물가지수(CPI), 9월 실질 소득 (이상 오후 9시30분), 연준 공개시장위원회 (FOMC) 결과 발표(31일 오전 3시)
- 31일(목): 日 10월 제조업 PMI (오전 8시13분), 주간 자본유출입 (오전 8시50분), 9월 주택착공 (오후 2시), 日銀 통화정책회의 및 회의 결과, 유로존 10월 인플레이션 잠정치, 9월 실업률 (이상 오후 7시), 美 9월 개인 소득/소비, 주간 신규실업수당 청구건수 (이상 오후 9시30분), 10월 시카고 PMI (오후 10시45분)
- 1일(금): 中 국가통계국(NBS) 10월 제조업 PMI (오전 10시), HSBC 10월 제조업 PMI 확정치 (오전 10시45분), 美 10월 마르키트 제조업 PMI 확정치 (오후 9시58분), 8월 건설지출, 10월 공급관리자 협회(ISM)지수 (이상 오후 11시), 전미차량판매

※ 국내 주간 일정

- 28일(월): 한은, 10월 소비자동향조사(6시), 금감원, 9월중 기업의 직접금융 조달실적(6시), 산업부, 9월 주요 유통업체 매출동향(6시)
- 29일(화): 산업부 장관, 30대 그룹 투자고용 간담회(7시30분), 한은, 9월 국제수지(잠정, 8시), 국무회의(9시), 기재부, 세계은행 기업환경평가 결과 발표(9시), 금감원, 9월말 국내은행의 대출채권 및 연체율 현황(12시), 한은, 2013년 19차(10월10일 개최)금통위 의사록 공개(16시)
- 30일(수): 한은, 10월 기업경기실사지수 및 경제심리지수(6시), 기재부, 9월 산업활동동향 (8시), 경제관계장관회의(8시), 산업부 장관, 2013 외국인투자주간 개막식(10시), 한은, 9월중 금융기관 가중평균 금리(12시), 금융위 정례회의(14시)
- 31일(목): 한은 총재, 대기업 CEO간담회(7시30분), 경제부총리, 국정감사(10시), 한은, 10월 금융안정보고서 국회제출(12시), 한은 총재, 세계경제연구원 20주년 기념 국제회의 기조연설(15시20분), 기재부, 11월 국고채 발행계획 및 10월 발행실적(17시)
- 1일(금): 기재부, 10월 소비자물가동향(8시), 산업부 장관/금융위원장/한은 총재/경제부총리 /금감원장, 국정감사(10시), 산업부, 10월 수출입 동향(11시)

※ 미국 금융시장 주간 전망

주식시장

- 29-30일 연준 FOMC에서 현 정책이 그대로 유지될 것으로 보여 시장의 큰 관심은 받지 못할 것으로 예상..다만 향후 부양 축소 시기와 관련해 성명서 주목할 것.
- 3분기 실적발표가 진행중인 가운데 페이스북과 애플 등 기술업종과 엑손과 셰브론 등의 실적이 관심거리..이들의 실적이 양호하면 시장 상승세 지속될 듯
- 민간 고용과 소비자신뢰지수 등 경제지표들은 전망에서 크게 벗어나지 않을 듯..약하게 나오더라도 연준의 경기부양이 지속된다는 신호로 해석될 전망.

채권시장

- FOMC 앞두고 투자자들의 관심이 연준의 부양 축소 신호에 쏠리고 있는 가운데 미국채 기준물 수익률 3개월래 최저치 부근에 머물러.
- 연준이 내년까지 양적완화를 축소하지 않을 것으로 예상돼 시장 강세 지속될 것 – 애널리스트
- 최근 랠리로 10년물 수익률 크게 하락해..추가 하락은 지표나 연준의 스탠스 신호에 따라 좌우될 것.
- 이번주 960억달러 신규물 발행 예정.

외환시장

- 유로가 달러 대비 2년래 최고치 부근에 거래되고 있는 가운데 이번주도 강세 지속 예상.
- 독일 기업업황지수가 6개월만에 처음으로 예상밖 하락해 수출업체들의 부담 우려가 초래됐으나 유로 낙폭은 미미.
- 이번주 FOMC에서 QE 지속 신호돼 달러 하락 압력 계속될 전망..ECB 통화정책은 유로존 지표 부진에도 변화 없을 것으로 예상.

※ 국내 금융시장 주간 전망

주식시장

- 달러/원 환율 전망의 불확실성이 높아지고 있지만 코스피 밸류에이션이 여전히 낮은만큼 급격한 이탈 가능성은 낮고 전반적인 매수 기조는 이어질 전망
- 다만 2050선을 확실히 넘어서기 전까지는 대형주/중소형주, 경기민감주/방어주간 순환매 계속될 수 있어
- 기술적으로 20일선이 2020선 위에 위치하고 있는데 종가 기준으로 2개월간 지지됐던만큼 지지/돌파 여부에 따라 단기적 추세 결정 전망
- 연말이 다가오고 특별한 모멘텀이 없는 상황에서 통신주 등 배당주 매력이 높은 종목들에 유리한 환경 조성

채권시장

- 이번주 채권시장은 레벨 부담이 작용하며 약세 흐름을 보일 전망.
- 미국채 10년물 금리도 기술적 하단이 2.47%를 뚫지 못하고 반등한 상태. 3년물 금리도 2.8% 밑에서는 상승 압력이 우세해 보임.
- 문제는 장기물. 시장 전반에 커브 플래트닝 심리가 강하지만 장기투자기관의 실수요 없이 추가적인 플래트닝도 쉽지 않음. 주초 20년물 입찰 이후 장기물 흐름이 중요.
- 월말 지표는 제한적인 영향만 미칠 전망. 3분기 GDP 호조로 이미 월말 지표가 가격에 선반영돼 있다는 인식이 강하기 때문.

외환시장

- 이번주 서울 외환시장은 외환당국의 전방위적 개입 여파에 달러/원 환율 하락에 대한 리스크 인식 정도가 높아질 전망.
- 아울러 41거래일 만에 국내 증시에서 외인들이 순매도로 돌아섰는데 그 결과 환시 내 달러 공급의 압력이 완화될 수 있을 지가 관건.
- 다만 월말주로 진입하면서 수출업체들의 네고 물량 유입 강도가 강해질 수 있어 환율의 상단이 크게 열리지도 못할 전망.

※ 로이터 주간 베스트 보도 사진 (모두 보려면 => 여기를 클릭)

(아프가니스탄 카불에서 아이들이 부서진 차를 놀이기구 삼아 놀고 있다.)

이 블로그 검색

라벨

국제 (1299) 경제정책 (1084) 경제일반 (1075) 경제지표 (1058) 금융시장 (951) 기타 (856) 한국경제 (645) *논평 (475) 보고서 (442) 산업 (299) fb (263) *스크랩 (210) 중국경제 (209) 부동산 (154) 책소개 (88) 트럼포노믹스 (84) 뉴스레터 (79) 일본경제 (59) 아베노믹스 (34) 가계부채 (29) tech (25) 공유 (25) 가상화폐 (20) 북한 (20) 블록체인 (20) 암호화페 (20) 원자재 (8) 무역분쟁 (7) ICO (6) 코로나 (5) 브렉시트 (4) 인구 (4) 터키 (2) 중동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