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1-15

(보고서) 가계부채가 소비와 경제성장에 미치는 영향: 한국은행

(※ 한국은행 보고서 요약 부분)

(연구배경)

□ 가계부채의 영향에 대해 가계부채 증가가 소비 촉진 등을 통해 경기 활성화에 기여한다는 시각과 높은 가계부채 수준은 소비와 경제성장에 부담을 주며 나아가 금융시스템의 취약성을 높인다는 시각의 두 가지 관점이 존재
  • 이에 따라 가계부채의 영향에 대해 체계적으로 논의하고 이를 바탕으로 실증분석을 수행할 필요가 있음
□ 본고는 유량효과와 저량효과 측면에서 가계부채의 영향을 이론적으로 정리한 다음, 우리나라와 주요 선진국 자료를 활용하여 실증분석을 수행
  • 유량효과(flow effect)는 가계부채가 증가하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효과이며, 소비 목적의 가계차입이 증가할 때 차입가계의 소비가 직접 증대되고, 부동산구입 목적의 차입이 증가하는 경우에도 내구재 구매가 확대됨에 따라 경제전체의 소비를 증대시키고 경제성장을 촉진할 가능성이 높음
  • 저량효과(stock effect)는 가계부채 수준에 따라 발생하는 효과로서 차입가계의 원리금 상환부담 등을 통해 소비와 경제성장을 제약하는 요인이 될 가능성
(분석방법)

□ 우리나라와 선진국 패널자료를 사용하여 2000년대 이후 기간을 대상으로 유량효과와 저량효과 영향력에 관한 회귀분석을 수행
  • 종속변수는 실질GDP 증가율 또는 실질소비 증가율을 사용하고, 유량효과와 저량효과를 대리하는 설명변수는 실질 가계부채 증가율과 「가계부채/잠재GDP」 비율을 각각 사용
□ 다음으로 유량효과와 저량효과 영향력이 금융 및 실물경제 상황에 따라 변화할 수 있으므로 시간의 흐름에 따른 유량효과와 저량효과 영향력계수* 값의 변화를 추가로 회귀분석하고 이에 영향을 준 요인을 분석
* 유량효과(저량효과) 영향력 계수는 실질 가계대출 증가율(가계부채/잠재GDP 비율)이 1%포인트 상승할 때 경제성장률 또는 소비증가율이 몇 % 포인트 변화하는 지를 나타냄
ㅇ 가계대출 중 소비목적의 대출이 높으면 유량효과 영향력 계수가 증가하고, 가계대출금리 상승 등으로 대출상환부담이 높아지면 음의 저량효과 영향력 계수가 증대됨을 반영하여 회귀분석 방정식을 구성

(분석결과)

가. 유량효과와 저량효과의 추정 및 변동 추이

□ 우리나라 자료를 사용한 실증분석 결과, 가계부채의 유량효과는 경제성장률과 소비증가율을 높이나, 저량효과는 이를 억제하는 방향으로 영향을 주는 것으로 나타남
  • 한편, 주요 선진국 패널자료*를 사용하여 분석하였을 때도 이와 같은 결과가 도출되었음
* 미국, 일본, 독일, 영국, 프랑스, 이태리, 스페인, 캐나다, 스위스, 스웨덴, 노르웨이, 핀란드, 덴마크, 한국 등 14개국의 패널
□ 시간의 흐름에 따른 유량효과와 저량효과의 영향력 계수 변화를 추정해 본 결과,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긍정적인(양의) 유량효과 영향력과 부정적인(음의) 저량효과 영향력 계수가 모두 축소되어 온 것으로 나타남
  •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나타난 유량효과의 영향력 감소는 총대출 중 소비목적의 대출 비중 저하가, 저량효과의 영향력 감소는 가계대출금리의 하락이 큰 영향을 주었음
나. 유량효과와 저량효과의 경제 기여도

□ 가계부채가 유량효과와 저량효과별로 과거 소비와 경제성장 변동에 기여한 정도를 추정해 보면 2000년대 이후 긍정적인(양의) 유량효과 기여분이 줄어들고 있는 반면, 부정적인(음의) 저량효과 기여분은 확대되는 추세에 있음
* 유량효과의 기여도는 ‘유량효과 영향력 계수×실질가계부채증가율’, 저량효과의 기여도는 ‘저량효과 영향력 계수×(가계부채/잠재GDP)’을 통해 산출
  • 대체로 2000년대 초 이후 가계부채 증가율이 하락함에 따라 유량효과의 기여도가 감소해 왔으며, GDP대비 가계부채비율은 2000년대 중반 이후 지속적으로 상승하여 부정적 저량효과 기여도는 증가하는 추이를 보임
(시사점)

□ 가계부채의 유량효과와 저량효과를 종합하여 분석한 결과는 가계부채의 증가가 단기적으로 경기활성화에 도움을 주지만, 가계부채 누적에 따른 저량효과로 인해 장기적으로는 경제성장에 부담을 줄 가능성이 높음을 시사
  • 최근 들어, 가계부채/GDP 비율이 높아지면서 부정적 저량효과가 확대되고 있어 가계부채의 증가세를 억제해 나갈 필요
  • 긍정적인 유량효과를 증대시키고 부정적인 저량효과를 완화하기 위해서는 부동산 등 자산투자 목적의 대출 증가를 줄이는 한편 금융시장의 안정성을 지속적으로 유지할 필요가 있음



★★★★★★

이 블로그 검색

라벨

국제 (1299) 경제정책 (1084) 경제일반 (1075) 경제지표 (1058) 금융시장 (951) 기타 (856) 한국경제 (645) *논평 (475) 보고서 (442) 산업 (299) fb (263) *스크랩 (210) 중국경제 (209) 부동산 (154) 책소개 (88) 트럼포노믹스 (84) 뉴스레터 (79) 일본경제 (59) 아베노믹스 (34) 가계부채 (29) tech (25) 공유 (25) 가상화폐 (20) 북한 (20) 블록체인 (20) 암호화페 (20) 원자재 (8) 무역분쟁 (7) ICO (6) 코로나 (5) 브렉시트 (4) 인구 (4) 터키 (2) 중동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