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23

(참고) 국내 헤지펀드 시장 꾸준히 성장..일반투자자들에게 의미하는 것

(※ 하나금융경영연구소가 발간한 『자산관리시장 트렌드(2018년 4/4분기)』 보고서 중 "국내 헤지펀드 성장에 따른 일반투자자들의 투자 기회 확대" 부분 주요 내용)

■ 국내 헤지펀드 시장은 공모펀드 시장이 위축되는 반면 수익률 추구를 위한 투자자들의 사모펀드 시장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시장 진입규제가 완화되면서 빠르게 성장
  • 국내 헤지펀드 시장은 2011년 11월 2천억원 규모로 출범한 후 지난 6월말 20.8조원으로 가파르게 성장
- 펀드 수도 동기간 동안 12개에서 1,358개로 100배 이상 증가
  • 이는 사모펀드 활성화 정책에 힘입어 시장진입이 자유로워지면서 헤지펀드 운용사가 급증하였고 투자자들의 수익률 추구를 위한 사모펀드 수요가 증가하였기 때문
- 전문투자형 사모펀드 운용사 설립이 인가제에서 등록제로 완화('15)되었고 설립자본금 요건도 기존 60억원에서 2015년 20억원, 2017년 10억원으로 인하
- 헤지펀드 운용사 수는 2011년말 13개에서 지난 6월말 142개로 증가
  • 한편 증권사 사모펀드 운용업 겸업이 허용된 2016년부터 증권사들이 헤지펀드 운용 시장에 진출하기 시작하였으며 2017년부터 Repo형 헤지펀드를 기반으로 교보증권이 헤지펀드 시장점유율 1위를 차지하는 등 증권사들의 영향력이 증가
- 증권사 헤지펀드의 시장점유율(%) : 5.6('16) → 20.7('17) → 30.5('18.6)
  • 다만 중소형 헤지펀드가 단기간에 난립하면서 헤지펀드 평균 설정액은 지속적으로 감소하고 있으며 일부 소형 운용사들은 수익성이 악화
- 헤지펀드 평균 설정액(십억원) : 48.8('12) → 67.9('13) → 78.0('14) → 73.4('15) → 26.6('16) → 16.2('17) → 15.3('18.6)
■ 헤지펀드 전략도 과거 롱숏 전략 위주에서 Multi Strategy, Event Driven 등으로 상품이 다양화되고 수익률도 시장 대비 비교적 양호한 성과를 시현
  • 국내 헤지펀드 출범 초기에는 롱숏 전략 위주의 헤지펀드가 대부분이었으나 시장 성장에 따라 Fixed Income, Multi Strategy, Event Driven 등으로 전략이 다양화
- 특히 최근에는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하는 증권사 운용의 Repo형 헤지펀드와 코스닥벤처펀드가 급증하면서 기존의 롱숏 전략의 헤지펀드 비중이 크게 감소
  • 국내 헤지펀드의 수익률은 시장상황에 관계없이 절대수익률을 추구하는 특성이 잘 반영되면서 비교적 안정적인 수익률을 달성
- 시장 대비 헤지펀드 수익률은 주식시장이 호황을 보였던 2017년에 비해서는 낮으나 주가가 하락한 올해 상반기에 비해서는 상대적으로 높은 수익률 시현

■ 최근 사모펀드 운용규제 일원화 등 혁신적인 사모펀드 규제 완화 정책이 발표됨에 따라 헤지펀드 시장에 대한 우호적인 환경이 조성
  • 경영참여형과 전문투자형을 구분하는 10% 지분보유 조항이 삭제될 것으로 예정되면서 단순투자에서 경영참여까지 그동안 운용규제로 불가능했던 전략 활용이 가능
- 또한 경영권 참여 및 의결권 제한 규제를 폐지하고 대출과 400%까지의 차입을 허용하게 될 경우 국내 헤지펀드 전략은 더욱 다양해질 전망
  • 사모발행 판단기준을 현실화하고 사모발행 범위를 재정립하기로 함에 따라 사모펀드 투자자 기반이 크게 확대될 전망
- 일반투자자 50인 미만의 ‘청약권유’에서 50인 미만의 ‘실제청약’으로 변경하고 사모펀드 투자자 수를 ‘100인 이하’(일반투자자는 50인 미만 유지)로 확대할 예정
■ 향후 국내 헤지펀드 시장은 시장 참가자 증가로 투자자·운용사 증가, 헤지펀드 전략 다양화 및 이에 따른 상품 스펙트럼 다양화 등 수요․공급 측면에서 양적․질적 성장이 지속될 전망
  • 규제완화에 따른 운용사 증가추세가 지속되고 다양한 헤지펀드 상품들이 공급될 전망
- 단기적으로는 repo전략을 중심으로 헤지펀드 시장의 양적인 성장이 지속될 전망
- 단순 지분투자에서 실물자산 투자, 지배구조 헤지펀드 등 다양한 종류의 펀드 상품 출시로 헤지펀드 시장의 스펙트럼이 다양해지는 등 질적인 성장이 예상
  • 저금리 상황에서 수익률 추구를 위한 투자자들의 헤지펀드에 대한 관심이 증가할 전망
- 현재 국민연금 등 연기금이 track record를 이유로 해외 헤지펀드에만 투자하고 있으나 이들이 국내 헤지펀드 시장에 참여할 경우 시장 규모는 더욱 확대될 전망

■ 한편 사모재간접 공모펀드 출시로 헤지펀드 시장 문호가 일반투자자들에게도 확대되면서 헤지펀드 시장이 성장할 수 있는 요인 중의 하나가 될 전망
  • 2015년 도입된 사모재간접 공모펀드는 최소 가입금액이 보통 1억원인 헤지펀드에 대한 진입장벽을 대폭 낮춰 일반투자자의 헤지펀드 투자를 유도
- 절대수익률을 추구하는 헤지펀드는 중위험-중수익의 대표 자산관리상품이나 높은 가입금액, 유동성 제한 등으로 그동안 일반투자자들이 투자하기에는 다소 제한적
- 그러나 2015년 자본시장법 개정으로 일인당 투자한도를 500만원 이상으로 완화한 사모재간접 펀드 출시가 허용됨으로써 소액투자가 가능
  • 다만 사모재간접 공모펀드가 출시된 지 얼마되지 않았으며 일반 공모펀드에 비해 수수료가 다소 비싸고 환매가 제약된다는 점에서 출시된 상품이 아직 많지 않음
- 사모재간접 공모펀드의 수수료는 헤지펀드보다는 낮으나 운용사의 운용보수 외에 헤지펀드 운용사의 보수도 납부해야 하기 때문에 일반 공모펀드에 비해 높음
- 헤지펀드보다는 환매 제약이 낮으나 중도 환매수수료 부과 기간이 1~3년으로 일반펀드보다 길기 때문에 일반 공모펀드 대비 장기투자시에 적합
  • 현재 일부 운용사만이 사모재간접 공모펀드를 운용하고 있는 상황으로 수익률 등이 검증될 경우 중위험-중수익 자산관리상품 중의 하나로 성장할 것으로 예상
- 향후 사모재간접 펀드가 활성화될 경우 일반투자자들의 헤지펀드 투자기회가 확대되고 다시 헤지펀드 시장 성장에 기여하는 등의 선순환 요인이 될 전망
- 수익률이 검증될 경우 사모재간접 공모펀드는 유망한 자산관리상품이 될 전망



이 블로그 검색

라벨

국제 (1299) 경제정책 (1084) 경제일반 (1075) 경제지표 (1058) 금융시장 (951) 기타 (856) 한국경제 (645) *논평 (475) 보고서 (442) 산업 (299) fb (263) *스크랩 (210) 중국경제 (209) 부동산 (154) 책소개 (88) 트럼포노믹스 (84) 뉴스레터 (79) 일본경제 (59) 아베노믹스 (34) 가계부채 (29) tech (25) 공유 (25) 가상화폐 (20) 북한 (20) 블록체인 (20) 암호화페 (20) 원자재 (8) 무역분쟁 (7) ICO (6) 코로나 (5) 브렉시트 (4) 인구 (4) 터키 (2) 중동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