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27

(참고) 최근 가계소득 통계..조세와 이전지출 급증

지난해 연간 가계소득 통계는 아직 발표되지 않았다. 하지만 3분기까지 발표된 통계를 바탕으로 볼 때 실질 가계소득은 미국발 금융위기 이후 9년 만에 최악의 감소율을 기록한 것으로 파악된다. 경제성장률이 둔화하고 일자리 증가가 부진했으니 당연한 것 아니냐고 생각할 수도 있다. 하지만 중요한 점은 그것이 아니다.

2017년 4분기부터 지난해 3분기까지 1년간 통계를 보면 1인 가구 포함 가계소득 평균은 1% 증가하면서 2012년 이후 가장 큰 폭으로 증가했다. 하지만 세금이나 차입금에 대한 이자 등을 포함하는 비소비지출은 역대 최고라고 할 정도인 14% 넘게 상승했다. 따라서 소득에서 비소비지출을 뺀 가처분소득은 2% 정도 감소한 것으로 추정된다.

어느 정부나 세금 제도와 사회보장 제도를 통해 소득 격차를 좁히는 노력을 한다. 이 과정에서 고소득 가구가 더 낸 세금 전액이 저소득 가구의 소득 증가로 이어지기는 어렵다. 시차도 있고 저소득 가구에 대한 다른 형태의 재정지원도 있을 수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이 정책은 전체 가계의 소득을 단기간에 크게 변화시키지 않아야 경제에 부담이 적다.

(2017, 2018 기간은 전년 4분기-당해년 3분기)
(2017, 2018 기간은 전년 4분기-당해년 3분기)

그런데 비소비지출 가운데 어떤 항목이 크게 늘었을까? 최근 통계에서 비소비지출 항목 가운데 금액 기준 비중은 가구이전(30%), 조세(19%), 사회보험(15%), 연금(14%), 비영리단체이전(12%), 이자지출(10%) 순이다. 그런데 지난해 가구이전과 조세 증가율이 유난히 컸다. 따라서 비소비지출이 크게 늘었던 것이다.

(2017년 4분기-2018년 3분기 기간, 5년평균은 2017년까지)




이 블로그 검색

태그

국제 (1210) 경제정책 (996) 경제일반 (978) 경제지표 (970) 금융시장 (860) 기타 (769) 한국경제 (595) *논평 (449) 보고서 (440) 산업 (290) fb (263) *스크랩 (210) 중국경제 (177) 부동산 (146) 책소개 (84) 뉴스레터 (79) 트럼포노믹스 (66) 일본경제 (51) 아베노믹스 (30) 가계부채 (25) tech (15) 북한 (15) 가상화폐 (10) 블록체인 (10) 암호화페 (10) 공유 (9) ICO (5) 원자재 (5) 브렉시트 (3) 인구 (3) 터키 (2) 중동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