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09-25

(참고) 대한민국 역대 정부 주택시장 규제정책 변화 총정리

(※ 산업은행이 발간한 『LTV・DTI 규제의 효과분석 및 시사점』 제목의 보고서 중 일부를 소개한다. 보고서 결론은 규제 강화가 주택시장 안정화에는 효과가 있지만 규제 완화로 인한 시장 활성화 효과는 일정하지 않다는 것이다. 여기서는 참고용으로 역대 정부의 주택시장 규제 정책 변화를 정리한 부분을 소개한다.)

▣ 역대 정부의 주택정책 개관

▶ 역대 정부는 ‘주택시장 안정’과 ‘국민 주거복지 향상’을 위해 규제강화와 완화를 반복해 옴

○ 우리나라의 주택정책은 부동산가격 안정, 투기억제 및 경기활성화 등에 주안점을 둠
- 규제강화 등을 통한 가격안정 대책과 경기부양을 위한 부동산시장 활성화 대책이 지속적으로 반복되어옴
○ 부동산시장 안정을 위해서는 지속적이고 일관성 있는 투기억제 및 부동산 가격 안정정책의 추진이 핵심요소
- 규제강화를 통한 투기억제와 규제완화가 반복되면서 ‘부동산 불패신화’가 형성되었으며, 이러한 과정에서 주택담보대출 급증과 가계부채 문제를 초래
- 가격 급등기에 형성된 ‘부동산시장 불패론’, ‘부동산 10년 주기설’ 등의 인식이 고착화되는 문제점 발생

▶ 역대 정부의 부동산 정책은 경제상황과 정책주안점에 따라 규제강화와 완화를 반복해옴

○ 1962~1979 (박정희 정부) : 고도성장을 목표로 한 규제의 시대

- 국토개발이 경제개발전략과 동시 추진되면서 공업지구 조성과 산업용지 개발을 위한 부동산 정책에 주안점
- 주택정책은 투기억제 차원의 주택공급제도 기준 강화 및 완화를 통한 수요 조절에 주력
○ 1980~1986 (전두환 정부) : 지역개발을 위한 규제완화
- 인구의 도시집중에 따른 주택난 해소를 위한 택지공급 확대에 주력
- 상황에 따라 투기억제 정책과 침체된 부동산 시장을 활성화시키는 경기부양책이 반복되는 등 대증요법
○ 1987~1992 (노태우 정부) : 토지공개념에 입각한 규제강화
- 다수의 개발사업에 의해 야기된 지가상승과 불로소득이 사회문제가 되면서 토지공개념 제도 도입
- 토지 과다보유세 부과(1988.8.10)와 공시지가제도 도입(1989)이 대표적

○ 1993~1997 (김영삼 정부) : 주택공급 확대를 통한 규제완화
- 과거 정부의 주택공급 확대, 분양가 안정화 조치 등으로 주택가격이 안정화되었던 기간
- 금융실명제(1993)와 부동산실명제(1995) 등이 시행
○ 1998~2002 (김대중 정부) : 외환위기로 인한 개방과 규제완화
- 외환위기 이후 침체된 건설경기 부양에 주력
- 양도소득세면제(25.7평 이하) 등 세제혜택과 아파트 분양가 전면자율화(1999) 조치
- 외국인의 국내 부동산 투자에 대한 규제를 국제적 규범으로 완화
○ 2003~2007 (노무현 정부) : 서민주의에 의거한 강력한 규제
- 수요억제와 공급확대 기조속에 서민주거 안정, 부동산거래투명화 등을 추진
- 고가주택에 대한 DTI 적용(’06.3.30), 1가구 2주택자에 대한 양도세중과(50%) 조치 시행(’07)
○ 2008~2012 (이명박 정부) : 경기부양을 목표로 한 규제완화
- 과도한 규제를 완화하고 충분한 주택공급을 통해 가격안정을 도모
- 취득세 감면, 고가주택 기준 상향, 양도세율 완화 등 세제감면을 통해 주택거래 정상화 등을 중점 추진
- 서민주거 환경개선을 위해 보금자리주택 보급
○ 2013~현재 (현 정부) : 서민주거안정과 경기부양을 위한 규제완화
- 실수요자 주택구입 지원, 규제합리화 등 주택시장 정상화 도모
- LTV 및 DTI 규제 완화 (LTV: 50~85% → 70%, DTI: 50~65% → 60%)
- 공공임대주택 공급, 주거급여 지원 등 서민주거복지 강화
▣ 최근의 규제완화

▶ 주택시장 규제를 위해 광범위하게 활용되어 왔던 LTV·DTI 관련 규제를 ’14.7월 일괄적으로 완화함

○ LTV·DTI 규제는 금융회사의 자산건전성과 금융시스템의 안정성을 유지하기 위한 것이 원 취지
- 우리나라의 경우 가계부채, 부동산 시장의 경기조절 및 실물경기 회복 등을 위한 광범위한 용도로 사용
- LTV·DTI 규제의 실효성에 대한 논란이 지속적으로 제기되어 옴
○ ’14.6월 새 경제팀 구성 이후 주택시장 규제완화를 위한 논의가 구체화되면서 LTV·DTI 합리화 방침 발표(’14.7.24)
- ’02년 도입 이후 대략 40~60% 수준으로 관리되던 LTV를 전 금융권 70%로 단일화
- ’05년부터 수도권 주택담보대출에 50~60% 수준으로 차등 적용되었던 DTI는 수도권에만 60% 적용으로 단일화
- 미국과 홍콩을 제외한 대부분의 나라는 DTI보다는 LTV를 중심으로 규제 적용

이 블로그 검색

라벨

국제 (1298) 경제정책 (1084) 경제일반 (1074) 경제지표 (1058) 금융시장 (950) 기타 (855) 한국경제 (645) *논평 (475) 보고서 (442) 산업 (299) fb (263) *스크랩 (210) 중국경제 (209) 부동산 (154) 책소개 (88) 트럼포노믹스 (84) 뉴스레터 (79) 일본경제 (59) 아베노믹스 (34) 가계부채 (29) 공유 (25) tech (24) 북한 (20) 가상화폐 (19) 블록체인 (19) 암호화페 (19) 원자재 (8) 무역분쟁 (7) ICO (6) 코로나 (5) 브렉시트 (4) 인구 (4) 터키 (2) 중동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