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09-03

(보고서) 한국 증시 외국인 매도 과거 및 타국과 비교

(※ 국제금융센터 자료 일부)

■ 최근 신흥시장이 전반적으로 불안한 모습을 보이는 가운데 국내증시에서도 외국인이 3개월 연속 순매도를 나타내고 있어 이상 징후 여부를 점검

○ 외국인은 금년 들어 6/5일까지 10.3조원(유가증권시장)을 순매수했으나 이후 3개월간 7.6조원 순매도로 전환. 월간 순매도는 6~7월 각각 1.7조원 내외였으나 8월 4.1조원으로 확대


■ [외국인 순매도 행태 점검] 과거 6개 순매도 사례와 매도기간, 규모, 강도 등을 비교하는 한편 최근 亞 신흥국 증시에서의 외국인 매매 행태와 비교

○ 최근 6년내 외국인 주식 순매도 6개 기간과 비교: `09년 이후 외국인 주식 순매도가 수개월간 기조적으로 진행된 사례 총 6건과 6/8일부터 진행된 최근의 외국인 주식 순매도를 비교
- ① 그리스 재정위기(`10.5~7월) ② 美 신용등급 강등(`11.7~12월, 유로존 위기, 美 재정절벽) ③ Grexit 우려(`12.4~7월, 스페인 불안) ④ 뱅가드 비중 조절과 Taper Tantrum(`13.3~7월) ⑤ 신흥국 불안(`13.11~`14.3, 中경제 우려) ⑥ 선진국 자금이동(`14.9~`15.2월, 원자재가격 하락)

○ 순매도 기간은 아직 짧은 편, 규모 면에서는 과거 평균 수준 : 최근 외국인이 주식 순매도를 보인 기간은 60영업일로 과거 6개 순매도 평균기간인 81영업일을 하회하며 가장 길었던 美 신용등급 강등 당시 112영업일에 비해 짧은 수준
- 외국인 순매도 규모 측면에서는 최근 7.6조원으로 `13년 뱅가드 비중조절 및 Taper Tantrum(11조원), `11년 美 신용등급 강등(9.8조원)에 이어 3번째로 크기는 하나 아직까지 과거 6개 순매도 평균 순매도 수준에 크게 벗어나지 않음

○ 주식 순매도 강도 측면에서는 중간 수준: 6월초 이후 외국인의 보유액 대비 순매도 강도는 1.76%(시총 대비 0.59%)로 과거 6개 순매도 사례 중 4번째 수준. 가장 큰 매도 강도를 보였던 기간은 `13년 뱅가드 비중 조절과 Taper Tantrum 기간의 2.68%
- 최근 10년간 2배 이상 늘어난 외국인 보유액을 감안할 때 과거와의 단순한 매도 규모 비교는 부정확하며 이보다는 보유액 대비 비중축소 비율 등 상대적 잣대로 비교하는 것이 바람직

○ 타 아시아 증시와 비교해서 순매도 규모는 크나 시총 대비로는 평균 수준: 6월 이후 亞 주요 증시에서도 외국인 동반 순매도가 진행. 국내에서의 순매도 규모가 63억달러로 가장 크며 대만 57억달러 순이나 이는 국내 시장규모가 상대적으로 큰 데 기인. 시가총액 대비 외국인 순매도는 0.5%로 6개국 평균 0.4%보다 소폭 높은 편
- 시가총액을 기준으로 했으나 외국인 보유잔액 기준으로 비교시에는 국내증시의 외국인 보유비율이 더 높아 매도 강도 순위는 더 낮아질 것으로 추정

■ [평가 및 시사점]

○ 6월 이후 최근까지 진행되고 있는 외국인의 국내주식 순매도에 대해 ① 매도기간 ② 매도규모 ③ 보유액 대비 매도강도 등을 검토해 본 결과 `09년 이후 6차례의 불안시 발생했던 순매도 수준에서 크게 벗어나지 않은 것으로 평가
- 또한, 최근의 외국인 순매도를 亞 신흥국 증시와 비교시 매도금액은 상대적으로 크나 증시규모 및 보유액이 상당해 매도강도 측면에서는 크지 않은 편이어서 아직까지 ‘Sell Korea’로 확대 해석하기는 곤란
○ 다만 과거 국내증시에서 외국인 순매도는 일시적일 경우 1~4개월에 그치고 기조적일 경우 보다 장기화되는 경향. 외국인 매도가 아직까지 통상적인 매도 수준이고 별다른 이상징후를 보이지는 않고 있으나 앞으로 美 금리인상, 中 경제금융시장 향방에 따른 외국인의 움직임을 주시할 필요

이 블로그 검색

라벨

국제 (1298) 경제정책 (1084) 경제일반 (1074) 경제지표 (1058) 금융시장 (950) 기타 (855) 한국경제 (645) *논평 (475) 보고서 (442) 산업 (299) fb (263) *스크랩 (210) 중국경제 (209) 부동산 (154) 책소개 (88) 트럼포노믹스 (84) 뉴스레터 (79) 일본경제 (59) 아베노믹스 (34) 가계부채 (29) 공유 (25) tech (24) 북한 (20) 가상화폐 (19) 블록체인 (19) 암호화페 (19) 원자재 (8) 무역분쟁 (7) ICO (6) 코로나 (5) 브렉시트 (4) 인구 (4) 터키 (2) 중동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