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4-27

(보고서) 1분기 GDP 서프라이즈와 새 정부에 주는 메시지

(※ 유진투자증권. 보고서 원래 제목은 『1분기 경제성장률 서프라이즈와 추세성, 그리고 새 정부 정책』)

요약

√ 1분기 GDP, 설비투자 대폭 증가와 건설투자의 예상외 호조, 수출 개선에 힘입어 0.9% 성장 서프라이즈
√ 1분기 경제성장 개선의 추세성, 설비투자와 수출 개선 긍정적이나 민간소비 회복 미진에 따라 아직 불충분
√ 2017년 경제성장률, 당초 2.5%에서 2.7% 성장으로 0.2%p 상향조정하나 본격 회복 판단은 유보
√ 새 정부 경제정책, 추세적 경기회복의 관건인 소비경기 회복이 1순위이나 구체적 소비부양정책이 관건

》 1분기 실질GDP, 설비 및 건설투자와 수출 회복에 힘입어 전분기비 0.9% 성장 서프라이즈
  • 1분기 한국 경제성장률이 시장 우려와 달리 매우 양호했다. 1분기 GDP는 전분기비 0.9% 성장하며, 시장예상(0.8%)을 상회한 가운데 직전 분기(0.5%)에 비해 성장세가 크게 확대되었다. 1분기 경제성장률은 2016년 2분기 이후 3개 분기 만에 최대이다.
  • 1분기 경제성장의 개선은 건설과 설비투자 등 총고정자본형성이 양호한 가운데 재고의 성장기여도 확대와 수출 개선이 주도했다. 건설과 설비투자는 각각 전분기비 5.3% 및 4.3% 증가하는 호조를 보였으며, 수출도 전분기비 1.9% 성장으로 개선되었다. 1분기 재고투자의 성장기여도는 0.3%p를 기록했다. 반면에, 민간소비는 1분기에 전분기비 0.4% 증가하며 직전분기(0.2%)보다는 개선되었지만, 여전히 부진기조에서 벗어나지 못했다.
》 1분기 경제성장 개선의 추세성은? 2분기 비거주자 국내소비지출 본격 급감 감안하면 아직 불안
  • 경제성장 개선의 지속 가능성 진단: 1분기 경제성장에는 긍정과 불안요인이 혼재되어 있다. 먼저, 긍정적인 점은 설비투자와 수출의 증가세가 견조한 점이다. 업황이 호조인 IT 산업을 중심으로 한 설비투자의 2분기 연속 큰 폭 증가는 지속적 경제성장 가능성을 높이고 있고, 미국을 중심으로 한 선진국경제의 성장세 개선을 바탕으로 수출의 증가세 확대 가능성이 높다는 점도 긍정적이다.
  • 반면에 불안요인은 고용 부진 및 노령화로 인해 민간소비의 본격 회복을 기대하기 어렵다는 점이다. 여기에 중국의 사드 보복에 따른 비거주자의 국내소비지출이 2분기에 본격 급감할 가능성 및 정부의 가계부채 증가세 억제에 따른 주택담보대출 규제로 주택건설투자가 위축될 가능성이 있다는 점도 부담이다.
  • 2017년 GDP성장률, 0.2%p 상향 조정: 우리는 1분기 경제성장 호조를 감안하여 2017년 GDP를 종전 2.5% 성장에서 2.7% 성장으로 상향 조정한다. 다만, 2017년 경제가 당초보다 개선되지만 민간소비가 본격 회복되지 않는 한 추세 회복 판단은 아직 시기상조이다. 따라서 2017년 경제성장률 상향조정은 1분기 경제성장의 큰 폭 개선을 반영한 결과이다.
  • 새 정부 경제정책의 1순위는 소비경기 부양조치: 새 정부 경제정책의 우선순위는 추세적 경기회복과 관련된 내수경기 특히 소비경기의 회복 유도이다. 따라서 결과적으로 새 정부 역시 미국을 비롯한 주요국의 경기부양모드에 동참할 가능성이 높다고 본다. 관건은 구조적 침체요인이 내재된 민간소비의 지속적 회생 방안이다. 새 정부의 소비부양정책에 따라 연간 경제성장률이 3%를 상회하는 추세적 경기회복이 가능할지가 좌우될 전망이다.





★★★
★★★

이 블로그 검색

태그

국제 (1364) 경제정책 (1147) 경제일반 (1142) 경제지표 (1115) 금융시장 (1006) 기타 (912) 한국경제 (675) *논평 (483) 보고서 (451) 산업 (329) fb (263) 중국경제 (236) *스크랩 (210) 부동산 (161) 트럼포노믹스 (95) 책소개 (93) 뉴스레터 (79) 일본경제 (68) 공유 (48) tech (40) 아베노믹스 (37) 가계부채 (32) 블록체인 (30) 가상화폐 (29) 암호화페 (29) 북한 (24) 무역분쟁 (23) 원자재 (20) 코로나 (14) 미국경제 (13) 외교 (13) 인구 (7) ICO (6) 브렉시트 (4) 환율 (3) 중동 (2) 터키 (2) ESG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