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0

(참고) Chokepoint란 무엇이고, 얼마나 중요한가?

(※ 국제금융센터가 정리한 자료 주요 부분)

[이슈] 글로벌 해상물류의 핵심 길목인 Chokepoint에서의 항행안전 확보는 세계 경제에 중요한 이슈이나 그동안 다소 간과되어 온 경향. 3월 중순 수에즈 운하 사태를 계기로 Chokepoint 리스크가 다시 부각됨에 따라 관련 사항을 점검
  • Chokepoint는 물자수송이나 군사작전 등에서 전략상 중요한 의미를 갖는 해상의 요충지로 해협, 운하, 항구, 내륙수로 등을 포괄하고 있어 이 곳에서 문제가 발생할 경우 글로벌 물류에 심각한 차질이 발생
  • Chokepoint 리스크는 새삼스런 이슈는 아니나 글로벌 교역이 큰 폭으로 증가하고 해상운송이 절대적인 비중을 차지하는 오늘날에는 그 중요성이 더욱 강조되는 상황
  • 주요 Chokepoint는 세계 곳곳에 산재해 있으며, 지리적 특성과 관련 리스크 등이 모두 달라 개별적으로 현황을 면밀히 살펴볼 필요
[Chokepoint의 유형 및 특징] ① 해협(Straits) ② 운하(Canals) ③ 내륙수로(Inland waterways) ④ 연안·항구(Coastals) 등으로 구분되며, 이 중 해협과 운하가 특히 중요
  • 해협은 육지 사이에 끼어 있는 좁고 긴 바다로, 많은 해협이 해상운송과 군사적 요충지이므로 국제정치적으로 매우 민감한 지역으로 평가
– 물동량 등 중요도 측면에서 ▲말라카 해협 ▲밥엘-만데브 해협 ▲호르무즈 해협 ▲터키 해협 ▲도버 해협 ▲지브롤터 해협 등에 주목
  • 운하는 선박의 항행 등을 위해 인공적으로 만들어진 수로로 수에즈 운하와 파나마 운하가 대표적이며, 내륙수로는 강과 호수를 이용하는 자연적 수로로 주요국들은 대부분 내륙수로를 운영하고 있으며 미국 미시시피강 등의 내륙수로가 대표적
– 연안·항구 유형의 Chokepoint로는 주로 천연자원의 수출량이 많은 브라질 남부 항구, 미국 걸프지역 항구, 흑해 항구 들이 지목
  • 아시아와 중동·아프리카 지역의 Chokepoint는 항공운송으로 대체가 어려운 원유 및 곡물 물동량이 특히 많아 이 지역 국가들의 에너지 및 식량 안보에 큰 영향. 운하의 경우 폭이 짧은 구간은 200~300m에 불과해 병목현상이 자주 발생
– 호르무즈 해협ㆍ밥엘-만데브 해협ㆍ말라카 해협은 중동 ⇄ 유럽 ⇄ 아시아를 잇는  원유 등 석유의 핵심 경유지이며, 터키 해협과 말라카 해협은 곡물의 핵심 경유지로  각 전세계 소맥 수출의 1/5과 대두 수출의 1/4이 통과

[리스크 유형] Chokepoint에서의 리스크 유형은 ① 기후 리스크 ② 테러 및 선박 사고 ③ 지정학적 리스크 ④ 기타 사회불안 등 4가지로 구분
  • 기후 리스크 : 해상운송의 최대 리스크로 폭풍·홍수·가뭄 등 이상기후는 선박의 정상적인 운항을 방해. 지구 온난화에 따른 해수면 상승에 대한 우려도 점증
– '05년 8월 허리케인 카트리나로 美 걸프지역 항구가 일제히 폐쇄되고 석유 수출입이 전면 중단. '12년에는 극심한 가뭄으로 미시시피강 수위가 사상 최저 수준으로 낮아져 내륙수로를 이용한 물류에 큰 차질 발생
– '13년 브라질에서는 폭우로 항구로 향하는 도로가 봉쇄되어 대두 수출이 감소. 브라질 항구들은 해수면 상승에도 취약
– '16년 3월 파나마 운하는 수위 하락으로 대형선박의 운항을 통제했으며, '15년 2월  수에즈 운하는 강풍으로 수 일간 운항을 중단
  • 테러 및 선박 사고 : 동남아와 아프리카 Chokepoint는 해적 및 테러단체 공격에 취약
– 전세계 해적 습격의 40%는 말라카 해협과 밥엘-만데브 해협에서 발생. 다만 국제사회의 공동 대응으로 밥엘-만데브 해협에서의 해적 피해는 최근 감소 추세
– 중동 및 북아프리카의 주요 수출항에서는 IS를 비롯한 테러단체들의 공격으로 원유 및 곡물의 수출입이 중단 및 재개를 반복
– 금년 3월 에버기븐호 사태는 초대형 선박이 사고 또는 기관 고장 등으로 운하를 막을 경우 글로벌 물류에 상당한 차질이 빚어진다는 점을 극명히 보여준 사례
  • 지정학적 리스크 : 호르무즈 해협과 터키 해협이 지정학적 리스크에 취약한 대표적 지역
– 이란은 미국과의 정치적 긴장감이 높아질 때면 호르무즈 해협의 봉쇄를 위협. 실제로 이란은 과거 수 차례 외국 선박을 나포하거나 인근에서 미사일 발사 훈련을 실시함으로써 호르무즈 해협에서의 안전한 항행을 방해
– 터키 해협은 터키-러시아 간 정치적 마찰에 취약. 터키는 '15~'16년 러시아의 시리아 지원에 반발하여 터키 해협에서 군사적 긴장을 고조시킨 바 있음
  • 사회불안 등 기타 : Chokepoint에서의 노동자 파업, 비효율적 운용, 부패, 관료주의 등이  리스크 요인. 코로나19를 계기로 질병 리스크도 부각
– 브라질과 아르헨티나 노조는 도로 및 항구 봉쇄 등을 반정부 시위 수단으로 활용. '15년 2월 반정부 시위로 브라질의 대두 수출은 전년동월보다 69% 감소
[종합평가] Chokepoint 리스크는 글로벌 공급망의 교란을 넘어 세계경제를 위협하는 요인이 될 수 있음을 상기하고, 이번 수에즈 운하 사태와 같은 사례가 언제든 재발할 수 있는 만큼 플랜 B 마련과 함께 국제적 공조에 적극 노력할 필요
  • Chokepoint 리스크는 물류비 부담을 증대시키고 화물의 인수도에 차질을 초래하는 동시에 물가상승 압력으로 작용하는 등 세계경제에 부정적
– 경기회복과 글로벌 물동량 증가로 최근 운임료가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수에즈  운하 사태로 운임료 상승폭이 확대
  • 해상운송을 통한 글로벌 교역의 지속적인 증가와 맞물려 Chokepoint에 대한 리스크 관리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으나, 개별 국가가 홀로 해결할 수 없는 만큼 국제적 공조 노력이 필수
– 남중국해를 둘러싼 미국과 중국, 중국과 동남아 간 분쟁이 심화되면서 이 지역이  민감한 Chokepoint로 부상. 우리나라가 수입하는 중동산 원유는 남중국해를 경유하므로 이 곳의 항행 안전 확보를 위해 관련국들과의 적극적 협력은 필수적
– Chokepoint를 우회하는 항로는 상당한 시간과 비용을 추가로 지불해야 하나 만일의 사태에 대비하여 대안항로로서 마련해둘 필요


★★★★★ ★★★★★

이 블로그 검색

태그

국제 (1360) 경제정책 (1142) 경제일반 (1137) 경제지표 (1113) 금융시장 (1004) 기타 (907) 한국경제 (673) *논평 (482) 보고서 (447) 산업 (325) fb (263) 중국경제 (233) *스크랩 (210) 부동산 (160) 트럼포노믹스 (95) 책소개 (92) 뉴스레터 (79) 일본경제 (66) 공유 (46) tech (38) 아베노믹스 (35) 가계부채 (32) 블록체인 (30) 가상화폐 (29) 암호화페 (29) 북한 (23) 무역분쟁 (21) 원자재 (19) 코로나 (14) 외교 (11) 미국경제 (10) ICO (6) 인구 (6) 브렉시트 (4) 환율 (3) 터키 (2) ESG (1) 중동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