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03-17

(보고서) 달러인덱스 100 돌파...앞으로 어떻게 되나

(※ 국제금융센터 자료)

□ [배경] 미 고용지표 호조 및 ECB 양적완화로 미 달러인덱스 100 돌파

○ 미국 고용지표 호조 : 2월 고용지표의 예상 외의 호조로 6월 금리인상 전망이 강화되면서 달러화가 12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3/13일)
- 6일 고용지표 발표(비농업부분 고용자수 - 실제:29.5만 예상:24만, 실업률 - 실제:5.5% 예상:5.6%) 이후 달러인덱스 2.8% 상승(3/13일 종가 기준)
○ ECB 양적완화 : 3/9일 유로존 국채매입 프로그램 시작으로 유로/달러 환율이 큰 폭으로 하락하며 글로벌 달러 강세에 일조
- 국채매입 시작 이후 일주일 동안 유로화는 3.2% 하락(3/13일 종가 기준)

□ [현황] 미 달러화 대비 대부분의 통화가 약세. 신흥통화보다 선진통화 약세가 뚜렷

○ 적극적인 통화정책 완화 조치를 펼치는 일부 선진국과 대다수 원자재 수출국의 통화가 큰 폭의 약세
- 아시아 통화의 경우 외국인 자본이탈 우려 등으로 통화완화에 상대적으로 소극적인 모습을 보여 약세가 제한
□ [전망] 3월 FOMC 결과에 따라 달러화 강세가 다소 주춤할 수 있으나 강세 기조는 지속될 전망
○ 단기 전망: Fed가 3월 FOMC의 시장영향을 최소화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그동안의 단기급등에 대한 피로가 누적되어 강세 속도가 조정 양상을 보일 가능성 상존
- FOMC 성명서에서 ‘인내심’ 문구가 삭제될 가능성이 높으나, Fed가 6월 금리인상에 대한 쏠림현상을 경계하는 문구를 추가할 소지
· 고용지표 외 지표들은 여전히 개선이 미흡해 Fed가 성장 및 인플레이션 전망치를 하향 조정할 전망(JP Morgan)
- 금번 FOMC에서는 여타국의 경쟁적 통화정책 완화 조치로 미 달러화 강세가 가파른 속도로 진행되고 있음을 무시하기 어려울 전망
· 유로/달러 환율이 작년 12월 Fed가 내놓은 전망치보다 15% 이상 하락
· Fed의 통화정책은 달러화 강세 및 다른 나라들의 통화정책 완화 등에 영향을 받게 될 것으로 예상(Goldman Sachs)
○ 장기 전망: `15년 중 미국의 금리인상이 예상되는 가운데, 여타 주요국 금리가 하락한 영향 등으로 미 달러화 강세는 지속될 전망
- FOMC 위원들의 `15년말 예상 정책금리 중간값은 1.125%이며 이를 달성하기 위해서는 `15년 중 3~4차례 금리인상이 필요
- ECB QE 시작과 함께 일본의 추가 부양책 가능성 등으로 미-EU, 미-일 간 금리차가 확대되어 미국으로의 자금유입이 확대될 전망
· 미-EU 10년 국채 금리차는 179bp, 미-일 10년 국채금리 차는 165bp로 미국 채권에 대한 수요가 더욱 늘어날 여지

이 블로그 검색

라벨

국제 (1299) 경제정책 (1084) 경제일반 (1075) 경제지표 (1058) 금융시장 (951) 기타 (856) 한국경제 (645) *논평 (475) 보고서 (442) 산업 (299) fb (263) *스크랩 (210) 중국경제 (209) 부동산 (154) 책소개 (88) 트럼포노믹스 (84) 뉴스레터 (79) 일본경제 (59) 아베노믹스 (34) 가계부채 (29) tech (25) 공유 (25) 가상화폐 (20) 북한 (20) 블록체인 (20) 암호화페 (20) 원자재 (8) 무역분쟁 (7) ICO (6) 코로나 (5) 브렉시트 (4) 인구 (4) 터키 (2) 중동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