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03-16

(보고서) 한국 증시에 외국인 투자 유입이 부진한 구조적 이유

(※ 국제금융센터의 『외국인의 한국증시 투자성향 평가』 보고서 주요 부분이다. 결론 부분이 조금 애매한 것 같다. 개인적으로 결론은 외국인들이 더 매수할 수 있는 종목을 육성하는 동시에 내국인들의 투자도 활성화 해 전체 주가를 상승시켜 시가총액 규모를 꾸준히 그리고 지속가능하게 증가시키는 일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 `13년 이후 외국인의 국내주식 순매수가 줄어들고 여타 신흥국에 비해 상대적으로 저조

○ 외국인 순매수(조원) : +32.4(`09) → +21.6 (`10) → -8.0(`11) → +17.5(`12) → +3.4(`13) → +4.8(`14) → +1.3(`15.3/12)(유가증권시장)

■ (요인) 외국인 비중 저하는 ① BRICs 부상 ② 국내증시의 성숙단계 진입 ③ 개별종목 추가투자 여지 제한 등에 기인

○ BRICs 에 대한 외국인 관심 증가 : `04 년 이후 외국인이 선호하는 주요 신흥국이 한국, 대만, 남아공 등에서 BRICs 로 변화
- 한국으로의 외국인 주식자금 유입액은 `00 년 131 억달러로 신흥국 전체 유입액 중 절반에 해당하였으나 작년에는 67 억달러 유입되어 중국(600 억달러), 인도(140 억달러), 브라질(140 억달러)을 크게 하회

- 이는 경제성장률,기업실적 등 Pull Factor (↔ Push Factor) 측면에서 BRICs 의 투자 유인이 우세했기 때문
- 한국의 `80~`02 년 평균 경제성장률은 7.6%에 달했으나 `03 년 이후 신흥국 평균을 지속적으로 하회
- 기업실적에 있어서는 주력업종의 성장 둔화, 글로벌 저금리하에서 저배당에 따른 투자유인 부족 등에 더해 최근엔 중국경제 성장 둔화에 따른 한국기업의 동반 실적악화 우려 등이 부정적 영향

○ 국내증시는 성숙단계 진입 : 국내주식에 대한 투자가 90 년대 이후 꾸준히 이루어져 현 단계에서는 소폭의 투자조정(Adjustment)이 진행. 반면 중국, 인도 등의 경우 주식 편입이 충분하지 않은 수준
- `10 년 이후 한국증시에서의 외국인 보유비중이 31~35% 수준을 보이는 것과 달리 중국, 인도 등의 경우 그간의 대규모 순매수에도 불구 10% 내외에 불과

- 이와 같은 상황에서 11 년 이후 순매수, 순매도가 빈번히 교차하면서 변동성이 확대되고 이는 추가적인 투자심리 위축 요인으로 작용
○ 개별종목 면에서도 추가 투자여지 제한적 : 외국인의 국내 대표종목에 대한 투자가 이미 상당부분 이루어진 상황
- 시가총액 상위 10 대 종목의 경우 3/6 일 현재 외국인의 보유비중이 48%로 국내증시 전체 보유비중 34%를 대폭 상회


■ (평가)

○ 외국인의 국내 비중 저하에도 불구 아직까지 우려할 만한 수준은 아닌 것으로 평가
- 외국인의 순매수 규모 위축에도 불구 국내증시에서 차지하는 영향력은 여전히 상당한 수준
- `14 년 기준 국내 증시(유가증권시장 기준)에서 외국인의 거래량 비중은 9%에 불과하나 거래대금 비중은 3 년 연속 증가해 30%에 육박
○ 중장기적으로는 BRICs에 이어 新신흥국들의 부상으로 외국인의 국내증시에 대한 비중이 더욱 낮아질 가능성에 대비할 필요
- PwC(PricewaterhouseCoopers)에 따르면 한국의 `14~`50 년 경제성장률은 연평균 3%로 세계 22 위이며, 경제규모 면에서는 `14 년 세계 13 위에서 `50 년 17 위 수준으로 하락할 것으로 전망(사우디, 터키, 나이지리아, 이집트 등이 한국을 추월)
- Goldman Sachs는 신흥국 시가총액에서 차지하는 비중을 추정한 결과 중국과 인도가 `12년 각각 41%, 9%에서 `30년 55%, 11%로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으며, 한국 비중은 8.2%에서 4.1%로 감소할 것으로 전망
⇒ 현 시점에서는 외국인 투자비중의 과도한 감소 또는 지나친 증시 영향력 확대 모두 경계하면서, 중장기 국내증시 발전을 위해 외국인 투자비중의 적정 수준 및 건전한 참여자 기능을 유도해야 할 필요
- 외국인 참여 유도: ① 시장규모 확대(기업공개, 외국기업 유치) ② 주주가치 제고 (거버넌스 개선, 배당확대) ③ 제도 선진화 ④ 외국인 투자자 확충(글로벌투자자 유도) 등
- 외국인의 과도한 영향력 방지 : ① 기관투자자 안전판 역할 확대 ② 개인투자자의 안정적인 거래 유도 ③ 외국인의 장기투자 유인 강화 등

이 블로그 검색

라벨

국제 (1299) 경제정책 (1084) 경제일반 (1075) 경제지표 (1058) 금융시장 (951) 기타 (856) 한국경제 (645) *논평 (475) 보고서 (442) 산업 (299) fb (263) *스크랩 (210) 중국경제 (209) 부동산 (154) 책소개 (88) 트럼포노믹스 (84) 뉴스레터 (79) 일본경제 (59) 아베노믹스 (34) 가계부채 (29) tech (25) 공유 (25) 가상화폐 (20) 북한 (20) 블록체인 (20) 암호화페 (20) 원자재 (8) 무역분쟁 (7) ICO (6) 코로나 (5) 브렉시트 (4) 인구 (4) 터키 (2) 중동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