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08-18

(보고서) 한국인들 80 넘어 은퇴...생활비는 여전히 부족

(※ KB금융지주경영연구소 보고서 주요 부분을 소개한다.)
요약: 국내 가계는 경제여건이나 구직상황 등에 따라 60대 초반부터 은퇴가 시작되며, 80대를 넘어서야 대부분 직업으로부터 완전 은퇴. 소득 1~3분위 가구(전체 가구의 60%)는 소득이 충분치 않아 은퇴 준비가 어렵고, 은퇴 후 생활비 부족을 느낄 가능성이 높아 은퇴 시기가 크게 지연될 수 있음
■ 국내 가구 중 은퇴가구 비중

○ 국내 가계의 은퇴는 60대(가구주 연령 기준) 초반에 본격적으로 시작, 80대를 넘어서야 대부분 은퇴
- 70대 초반에 이르러야 절반 가량의 가구가 은퇴하며, 80대가 넘어서도 은퇴하지 못하는 가구 비중이 16% 가량
- 따라서 50~60대에 자신의 주 직장에서 퇴직한 후, 새로운 일자리를 찾는 소위 '반퇴'가 매우 광범위하게 발생
- OECD에 따르면 2012년 기준 한국 남성의 유효은퇴 연령은 71.1세로 공식은퇴연령 60세와 11.1세의 격차가 발생하며, 이는 세계 최고 수준에 해당
○ 국내 가계는 특정 시기에 일괄적으로 은퇴하지 못하고, 경제여건과 구직상황 등에
따라 긴 기간에 걸쳐 순차적으로 은퇴가 발생하는 구조


■ 은퇴희망시점 및 실제 은퇴시점

○ 50~60대 가구주는 65~70세 전후에 은퇴하길 희망하는 비율이 가장 높음
- 50대에는 60세 전후 은퇴를 희망하는 가구 비율이 20% 내외
- 60대를 넘어서면 70세를 넘어서까지 일하기 원하는 가구가 증가
- 은퇴 이후 기대 여명(사망시까지의 기간)에 비해 은퇴준비(자산, 연금 등)가 부족함에 따라 희망 은퇴 시기가 늦어지는 추세
- 은퇴를 못하고 있는 고령 빈곤 가구의 경우 근로 수입을 포기하기 어려움
○ IMF 이후 60세 전후에 은퇴하는 가구가 감소하는 등 본격적인 은퇴 시기가 다소 늦춰지고 있는 추세
- 70대 가구주는 60세 전후에 은퇴하는 비중이 20% 내외로 높았으나, 60대 가구주는 60세 전후로 은퇴한 비중이 10% 내외로 크게 감소

■ 은퇴가구의 노후생활 수준

○ 은퇴가구의 60% 가량은 생활비가 부족하다고 느끼고 있으며, 생활비에 여유가 있다고 생각하는 가구는 10%미만에 불과
- 연령이 높아질수록 생활비 부족을 느끼는 가구 비중이 증가
- 은퇴가구 비중은 가구주 연령이 높을수록 상승한다는 점에서, 늦게 은퇴하는 가구일수록 평균적으로 은퇴준비가 부족한 것으로 해석
- 또한 보유 자산을 지속적으로 소모함으로써 연령이 높아질수록 생활비에 부담을 느끼게 될 가능성 증가
○ 은퇴 후 생활비 충당 정도가 부족하다고 느끼는 가구는 대부분 연소득이 최저생계비 이하로 생계에 어려움을 겪는 상태
- 생활비 충당 정도가 부족한 가구의 평균 연소득은 보통 이상인 가구에 비해 40~50% 수준에 불과

■ 국내 가구의 은퇴준비

○ 은퇴하지 않은 가구 중 50% 가량은 은퇴준비 정도에 대해 미흡하다고 생각
- 반면, 은퇴준비 정도가 잘 되어 있다고 생각하는 가구는 10%에 불과
- 은퇴준비 정도가 미흡하다고 생각하는 비율은 은퇴가 직접적으로 느껴지는 세대인 50대 후반 가구군에서 가장 낮음
- 은퇴를 못하고 있는 고령 가구의 경우, 연령이 높아질수록 은퇴준비가 부족하다고 생각하는 비중이 증가
○ 60세 미만 가구 중 은퇴준비가 부족하다고 생각하는 가구의 평균 연소득은 4천만원 안팎으로, 은퇴준비 보통 이상 가구의 소득에 비해 40% 이상 낮은 수준
- 2014년 가계금융복지조사 기준 소득 3분위 가구는 연소득 3,000만원~4,600만원 정도인데, 이들의 경우 소득으로 일상적인 소비를 하고 남은 자금으로 주거비와 대출 이자 등을 제하고 나면 은퇴준비가 어려운 수준
○ 따라서 소득 1~3분위(연소득 4,600만원 이하) 가구, 즉 전체 가구의 소득 하위 60%
정도는 은퇴 준비가 어렵고, 은퇴 후에도 생활비 부족을 느낄 가능성이 높아 은퇴
시기가 크게 지연될 가능성


※ 보고서 전문은 여기를 클릭하면 볼 수 있다.

이 블로그 검색

라벨

국제 (1299) 경제정책 (1084) 경제일반 (1075) 경제지표 (1058) 금융시장 (951) 기타 (856) 한국경제 (645) *논평 (475) 보고서 (442) 산업 (299) fb (263) *스크랩 (210) 중국경제 (209) 부동산 (154) 책소개 (88) 트럼포노믹스 (84) 뉴스레터 (79) 일본경제 (59) 아베노믹스 (34) 가계부채 (29) tech (25) 공유 (25) 가상화폐 (20) 북한 (20) 블록체인 (20) 암호화페 (20) 원자재 (8) 무역분쟁 (7) ICO (6) 코로나 (5) 브렉시트 (4) 인구 (4) 터키 (2) 중동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