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04-17

(스크랩) 최근 달러약세 원인은?

출처 시장을 보는 눈 | 채훈우진아빠
원문 http://blog.naver.com/hong8706/memo/220685117784

미국 달러의 향방을 결정짓는 요인은 크게 두 가지가 있음("환율의 미래"에 다 나오는 이야기임).

하나는 실질금리. 아래의 '그림'에 보듯, 미국 실질금리의 변화는 미 달러가치를 결정짓는 변수라 할 수 있음.


https://research.stlouisfed.org/fred2/graph/?g=4bq8

다른 하나는 '신용 스프레드(=위험기피심리)'.

미국 BB등급 가산금리가 급등하는 등 위험기피심리가 높아질 때에는 달러를 비롯한 '안전자산'에 대한 선호가 높아짐.

 

최근 달러/원 환율의 하락은 이상의 두 가지 요인이 함께 작용했다고 볼 수 있음.

연준의 비둘기파적인 발언 영향으로 미국 실질금리가 떨어지고, 또 유가의 상승 반전 및 주식시장의 반등 속에서 가산금리도 하락했기 때문. 둘 중에 어떤 요인이 우세했느냐고 물으면, 아마도 가산금리의 하락 때문이 아닐까 싶은데.. 이건 딱 떨어지는 문제가 아니라서. ㅎ

 

여기서 한 가지 질문이 더 있을 수 있는데..

미국 경제가 좋아져서 실질금리가 급등해서 달러강세가 출현할 수 있지 않느냐는 것. 그러면 달러의 강세 국면에 한국 주식도 좋고, 한국 원화 가치도 상승할 수 있지 않느냐는 질문.

충분히 가능한 시나리오.

다만, 미국경기가 좋을 때에는 실질금리 급등하는 속도보다 신용가산금리 하락이 더 크게 나타나는 경향이 있다는 것을 지적하고 싶음. 왜냐하면 경기호조는 인플레이션을 가속화시켜, 실질금리를 오히려 떨어뜨릴 수 있기 때문.

이 결과, 미국 경기호조 국면에는 달러가 약세를 보이는 경향이 지배적. 끗

 

〓〓〓〓〓〓〓〓〓〓〓〓〓〓〓〓〓〓〓〓〓〓〓〓〓〓〓


= = = = = = =

이 블로그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