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12-01

로이터 주간 뉴스레터 (12월2일자)

(※ 로이터통신 한글뉴스팀에서 작성한 것입니다.)

※ 해외 주간 일정: ( ) 안은 한국 시간

- 2일(월): 日 4분기 기업설비투자 (오전 8시50분), 中 HSBC 11월 제조업 PMI 확정치 (오전 10시45분), 유로존 11월 마르키트 제조업 PMI (오후 5시58분), 美 11월 마르키트 제조업 PMI 확정치 (오후 10시58분), 9-10월 건설지출, 11월 ISM 지수 (이상 자정)
- 3일(화): 中 11월 비제조업 PMI (오전 10시), 호주중앙은행(RBA) 통화정책회의, 유로존 10월 생산자물가지수 (PPI) (오후 7시), 美 11월 ISM 뉴욕지수 (오후 11시45분), 11월 전미차량판매
- 4일(수): 中 HSBC 11월 서비스업 PMI (오전 10시45분), 유로존 11월 마르키트 서비스 PMI (오후 5시58분), 3분기 GDP 수정치, 10월 소매판매 (이상 오후 7시), 영란은행(BOE) 통화정책회의 (5일까지), 美 11월 ADP 전국고용동향 (오후 10시15분), 10월 무역수지 (오후 10시30분), 11월 ISM 비제조업지수, 9-10월 신규주택판매 (이상 자정), 연준 베이지북(5일 오전 4시)
- 5일(목): 日 주간 자본유출입 (오전 8시50분), BOE 기준금리 발표, ECB 정책회의 및 금리발표, 美 3분기 기업이익 잠정치, 3분기 실질 GDP 잠정치, 주간 신규실업수당 청구건수 (이상 오후 10시30분), 10월 공장주문, 10월 내구재주문 수정치 (이상 자정)
- 6일(금): 美 11월 비농업부문 고용동향/실업률, 10월 개인소득/소비 (이상 오후 10시30분), 12월 로이터/미시간대 소비자심리지수 잠정치 (오후 11시55분)

※ 국내 주간 일정

- 2일(월): 통계청 11월 소비자물가동향(오전8시), 기재부 물가동향분석(오전9시), 공정위 11월중 상호출자제한 기업집단 등의 소속회사 변동 현황(오전6시), 한은 비은행금융협회장 협의회 개최 결과(배포시)
- 3일(화): 한은 21차(11.14일 개최) 금통위 의사록 공개(배포시)
- 4일(수): 한은 11월말 외환보유액, 기재부 서비스경제브리프(4분기)(정오)
- 5일(목): KDI 경제동향(12월)(정오), 기재부 제4차 한-인도 재무장관회의 및 제1차 한-라오스 재무·경제장관회의 개최(오후2시), 공정위 대규모기업집단소속 금융보험사의 의결권 행사 실태조사 결과(정오), 한은 3/4분기 국민소득 (잠정)(오전8시), 11월말 현재 거주자 외화 예금 현황(정오) 
- 6일(금): 기재부 2014년 개도국 인프라 마스터플랜 사업 확대(정오),

※ 미국 금융시장 주간 전망

주식시장

- 투자자들, 금주 금요일 나오는 11월 미국 고용지표를 통해 연준 부양책 축소 시기 가늠해볼 듯. 11월 일자리 수는 10월보다 적은 18만5,000건 늘어났을 것으로 예상.
- 고용지표 외에 ISM 제조업과 서비스 지수, ADP 고용동향과 주간신규실업수당청구건수, 로이터/미시간대 11월 소비자심리 지수 등 투자자들의 이목을 끌만한 지표 줄줄이 나와.
- 지난주 블랙프라이데이 쇼핑 시즌 시작. 주말 판매 성정표에 따라 소매주 움직일 듯.
- 중국의 둥중국해 방공식별 구역 선포로 亞 지역 긴장감 고조된 가운데 바이든 美 부통령의 亞 지역 방문이 긴장감 해소에 도움을 줄지 주목.

채권시장

- 금주 금요일 나오는 11월 고용지표 등 많은 경제지표들 발표를 앞두고 美 국채 지난주 보합권 마감.
- 투자자들은 경제지표들을 통해 미국 경제의 회복 강도가 연준이 경기부양책 축소를 시작할 정도로 강한지 살펴볼 예정.
- 美 국채 기준물 10년물은 금요일 3.81%로 수요일 후반과 보합 유지(목요일은 추수감사절로 휴장)

외환시장

- 유로존 소비자물가 인플레이션이 11월 전문가 전망치보다 높은 0.9% 상승하고, 유로존 실업률이 근 3년래 최저치로 하락한 것으로 나타나자 이르면 금주 ECB의 금리 인하 기대감 약화되며 금요일 뉴욕 외환시장에서 유로는 엔과 달러 대비 각각 5년래 최고치와 1개월래 최고치 부근에서 강세
- 전문가들, 유로 약간 더 강세 보이겠지만 ECB 정책회의 앞두고 강세폭 제한적일 것으로 예상.
- 달러는 유로 대비 내렸지만 엔 대비로는 6개월래 최고치인 102.60엔으로 상승. 전문가들은 일본의 느슨한 통화정책 기대감에 엔 약세 현상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

※ 국내 금융시장 주간 전망

주식시장

- 미국 연말특수 효과 가결산에 따른 펀더멘털 개선 기대 등으로 강세장 기대 이어지는 분위기.
- 외국인 매수세가 소폭이나마 유지되고 있는 것도 우호적이나 2050선 저항선을 뚫을 수 있을지는 미지수
- 11월 국내 주식형펀드로 3천억가량 자금이 유입되는 등 기관매도 패턴 변화조짐도 기대를 낳는 대목
- 따라서 특별한 악재가 없다면 코스피가 박스권탈피 시도를 할 것이란 전망
- 다만 엔화약세가 진행중인 가운데 원달러 환율 움직임도 이번주 증시의 악재로 부상할 가능성도 있는 상황.

채권시장

- 금주 채권시장은 레벨 메리트에 따른 저가 매수세가 유입되며 다소 반등할 전망.
- 주초에 예정된 국고채 3년물 입찰은 신규물 프리미엄을 감안할 때 다소 강해질 가능성.
- 금주에도 최대 이슈는 외국인이 될 것. 이미 누적순매수가 마이너스로 돌아선 것으로 추정되는 외국인이 과연 월물교체 2주일을 앞두고 어떻게 움직이느냐가 관건. 

외환시장 

- 금주 달러/원 환율은 계속해서 1060원 중심의 공방 가능성 높아. 
-여전한 네고 물량 부담으로 1060원 위에서의 추가 반등이 막히는 가운데 아래쪽에선 당국의 경계감(그리고 실제 일부 실개입)과 공기업 등의 결제 수요들로 연중 저점인 1050원대 중반 레벨이 지지되고 있는 상태
- 금주에도 이런 구도에 큰 변화는 없을 전망.

※ 로이터 주간 베스트 사진 => (더 많은 사진)

(Anti-government protesters give roses, through razor wire, to the security personnel guarding the Defense Ministry as protesters gather outside it in Bangkok, November 28, 2013. REUTERS/Damir Sagolj 태국 방콕 국방부 청사 밖에서 반정부 시위를 하던 사람들이 철조망 사이로 경계병에게 꽃을 건네고 있다.)

이 블로그 검색

라벨

국제 (1299) 경제정책 (1084) 경제일반 (1075) 경제지표 (1058) 금융시장 (951) 기타 (856) 한국경제 (645) *논평 (475) 보고서 (442) 산업 (299) fb (263) *스크랩 (210) 중국경제 (209) 부동산 (154) 책소개 (88) 트럼포노믹스 (84) 뉴스레터 (79) 일본경제 (59) 아베노믹스 (34) 가계부채 (29) tech (25) 공유 (25) 가상화폐 (20) 북한 (20) 블록체인 (20) 암호화페 (20) 원자재 (8) 무역분쟁 (7) ICO (6) 코로나 (5) 브렉시트 (4) 인구 (4) 터키 (2) 중동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