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10-12

로이터 주간 뉴스레터 (10월13일자)

(※ 로이터통신 한글뉴스팀에서 작성한 것임)

※ 해외 주간 일정: ( ) 안은 한국 시간

 13일(월): 中 9월 수출입 (오전 11시), 휴장국가: 미국, 일본, 캐나다
 14일(화): 中 9월 외국인직접투자 (14~19일 중 발표), 유로존 獨 9월 도매판매가격 (14~17일 중 오후 3시), 유로존 8월 산업생산, 獨 8월 ZEW 심리지수 (이상 오후 6시), 美 기업실적: 씨티그룹, 인텔, 존슨앤드존슨, JP 모건, 웰스 파고
 15일(수): 美 연준 베이지북 발간, 日8월 산업생산 수정치(오후 1시30분), 中 9월 PPIㆍCPI (이상 오전 10시30분), 유로존 獨 9월 CPI, HICP 최종치 (오후 3시), 美 10월 뉴욕 연은 제조업지수, 9월 PPI 최종치, 9월 소매 판매 (이상 오후 9시30분), 8월 기업재고 (오후 11시), 美 기업실적: 뱅크오브아메리카, 이베이, 넷플릭스
 16일(목): 유로존 8월 무역수지, 9월 인플레이션 확정치 (이상 오후 6시), 美 주간 실업수당 청구건수 (오후 9시30분), 9월 산업생산 (오후 10시15분), 10월 NAHB 주택가격지수 및 필라델피아 연은 기업지수 (이상 오후 11시), 美기업실적: 구글, 골드만삭스
 17일(금): 日 10월 로이터 단칸 서베이 (오전 8시30분), 자본유출입(오전 8시50분), 美 9월 주택착공ㆍ건설허가 (오후 9시30분), 10월 미시간 대 소비자심리지수 (오후 10시55분), 자넷 옐렌 연준 의장, "미국 내 불평등한 경제 기회" 컨퍼런스서 연설 (오후 9시30분), 美 기업실적: BNY멜론, GE, 모건스탠리

※ 국내 주간 일정

 13일 (월): 한국은행 8월중 예금취급기관 가계대출, 금융감독원 주요 신흥 금융시장에 대한 '금융정보 country brief' 확대 작성·배포
 14일 (화): 최경환 기획재정부 장관 이스라엘 요즈마그룹 회장 면담 및 아부다비 행정청 장관 면담, 기획재정부 창업활성화를 위한 금융정책과제, 한국은행 8월중 통화 및 유동성/9월중 금융시장 동향
 15일 (수): 통계청 9월 고용동향, 기획재정부 제34차 경제관계장관회의,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 본회의/9월 수출입물가지수/2014-15년 경제전망/통화정책방향 및 기자간담회 자료
 16일 (목): 최경환 기획재정부 장관 국정감사 출석, 한국은행 2013년 연간(전체) 기업경영분석, 금융감독원장 국정감사 출석
 17일 (금): 최경환 기획재정부 장관 국정감사 출석

※ 미국 금융시장 주간 전망

주식시장

 美 증시 변동성 커지고, 증시 약세 문제가 수일 내에 해소되기 힘들어 보이는 상황.
 S&P500은 연간으로 여전히 3.1% 오른 상태지만, 9월 중순 기록한 사상 최고치에 비해 약 5% 정도 내려와 있어.
 연준 부양책의 이례적 종결, 유럽 등 해외 시장 둔화와 그에 따른 美 기업 실적 부진, 유가 하락 등이 모두 증시에 악재로 작용.
 여전히 추가 하락에 무게를 두는 전문가들이 많은 가운데 금주 나오는 기업 실적이 시장을 어느 정도 지지해줄 수 있느냐가 관건.

채권시장

 글로벌 경제 둔화 우려 속에서 지난주 美 장기물 국채 수익률은 1년여래 최저치로 떨어진 상태. 30년물 수익률은 2013년 5월 이후 최저치인 3.016%까지 내려.
 지난주 연준 회의록이 다소 매파적으로 나올 것으로 예상됐으나 이 예상이 틀리면서 중단기물에 대한 다수의 숏베팅의 정당성이 의심받는 상황.

외환시장

 지난주 달러는 3일 동안 하락한 후 2일 연속 상승하면서 마감. 글로벌 경기 둔화를 둘러싼 불안감 속에 안전자산에 대한 수요가 늘어난 게 달러의 재반등의 원인.
 미국과 다른 국가들 사이의 통화정책 차이로 인해서 달러 강세가 유효하다고 보는 전문가들도 있지만, 달러가 강력한 美 지표와 연준 언어의 약간의 변화만을 믿고 7월 이후 너무 빠르고 강하게 상승했다고 보는 전문가들도 있어.
 다만 시장의 변동성이 커진 상태라 달러가 강세를 보이더라도 심한 변동성을 겪을 가능성 점쳐져.

※ 국내 금융시장 주간 전망

주식시장

 호재를 찾기 힘들만큼 주식시장은 반등이 쉽지 않은 상황. 글로벌 경기 모멘텀이 둔화되고 특히 신흥국 성장률 하향 조정폭이 커진 상태.
 달러 강세가 진정됐다고는 하나 여전히 엔화약세에 대한 우려가 크고 외국인 매도 강도는 커지고 당분간 수그러들 가능성도 적은 상황.
 15일 금융통화위원회가 예정된 가운데 기준금리 인하시 증시에 호재가 될 수 있으나 한-미간 금리차 축소로 국내시장에 대한 메리트가 약화될 수 있다는 분석도 있는 실정.
 시장에서는 현 증시가 단기 과매도 영역에 진입했다는 분석도 있지만 글로벌 경기부진 등으로 투자심리 회복에 시간이 필요할 것으로 보는 분위기.

채권시장

 채권시장은 금통위 결과와 맞물리며 변동성 흐름을 보일 전망. 금통위가 다가올수록 기준금리 인하에 대한 기대감은 고조되는 모양새.
 정부가 추가 부양안을 내놓을 정도로 현 경제상황에 대한 우려를 내비치고 있는 데다 글로벌 경기 전망에 대한 비관론도 커지고 있어.
 한은이 기준금리를 내리기에 적당한 주변여건이 형성됐다는 진단.
 시장은 일단 인하 가능성을 더 크게 반영하면서 금통위를 맞을 것으로 보여 금통위 이전에 하단 시도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 만약 기준금리가 동결된다면 금리가 일정 부분 반등하겠지만 조정시 다시 매수 접근이 유효할 것으로 보여.
 기준금리가 인하될 경우의 시나리오와 관련해서는 다소 전망이 엇갈려. 인하 발표와 함께 일정 부분 강세를 시현한 후 레인지 등락이 이어질 가능성. 8월처럼 인하 발표와 함께 시장이 크게 되돌려지지는 않을 것으로 예상돼.

※ 로이터통신 주간 주요 보도사진 모음 (전체 사진을 보려면 여기를 클릭)

(A man carries empty water pitchers for sale in a market in the southern Indian city of Bangalore, October 9, 2014. REUTERS/Abhishek N. Chinnappa)

이 블로그 검색

태그

국제 (1364) 경제정책 (1147) 경제일반 (1142) 경제지표 (1115) 금융시장 (1006) 기타 (912) 한국경제 (675) *논평 (483) 보고서 (451) 산업 (329) fb (263) 중국경제 (236) *스크랩 (210) 부동산 (161) 트럼포노믹스 (95) 책소개 (93) 뉴스레터 (79) 일본경제 (68) 공유 (48) tech (40) 아베노믹스 (37) 가계부채 (32) 블록체인 (30) 가상화폐 (29) 암호화페 (29) 북한 (24) 무역분쟁 (23) 원자재 (20) 코로나 (14) 미국경제 (13) 외교 (13) 인구 (7) ICO (6) 브렉시트 (4) 환율 (3) 중동 (2) 터키 (2) ESG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