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10-17

(참고) 내수가 성장을 주도한다는데...15년간 성장 기여도 추이

최근 한국은행은 수정 경제전망을 발표하면서 2014년에 이어 올해와 내년까지 내수 부문이 성장을 주도할 것이라고 밝혔다. 작년 경제성장률 3.3% 가운데 내수 부문 기여도는 2.3%포인트였으며 올해에는 2.7%(전망) 가운데 내수가 2.5%포인트를 기여할 것으로 한국은행은 전망했다. 이어 내수는 내년 3.2%(전망) 성장의 2.3%포인트를 차지할 것으로 전망됐다.

내수 가운데 가장 비중이 큰 항목은 민간소비와 건설투자다. 아래 그림은 주요 지출항목별 국내총생산 비중(계절조정, 4개분기 이동평균) 추이를 나타내는 것이다. 민간소비는 2002년부터, 건설투자는 2003년 후반부터 급격히 둔화되어온 것을 알 수 있다. 반면 정부소비 비중은 2008년 미국발 금융위기 이후 소폭 증가했다.

따라서 이 그림을 보면 건설투자와 민간소비는 억제된 증가 여력이 꽤 있다고 볼 수 있다. 다만 이들 부문의 회복이 경제 체질의 변화를 나타낼 만큼 지속성이 있을지는 두고 봐야 하겠다. (※ 관련 글 ☞ (참고) 한국은행 2015-2016 수정경제전망 내용 및 특징)


아래 그림은 각 항목별 15년간 비중 변화를 나타내는 것이다.


■ 직전 블로그 글
☞ (보고서) 영국 디지털 의료 (Digital Health) 시장 현황

이 블로그 검색

라벨

국제 (1299) 경제정책 (1084) 경제일반 (1075) 경제지표 (1058) 금융시장 (951) 기타 (856) 한국경제 (645) *논평 (475) 보고서 (442) 산업 (299) fb (263) *스크랩 (210) 중국경제 (209) 부동산 (154) 책소개 (88) 트럼포노믹스 (84) 뉴스레터 (79) 일본경제 (59) 아베노믹스 (34) 가계부채 (29) tech (25) 공유 (25) 가상화폐 (20) 북한 (20) 블록체인 (20) 암호화페 (20) 원자재 (8) 무역분쟁 (7) ICO (6) 코로나 (5) 브렉시트 (4) 인구 (4) 터키 (2) 중동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