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10-25

3분기 국내총생산 지표가 더욱 돋보이는 이유

오늘 발표된 3/4분기 국내총생산 속보 자료에 따르면 한국의 GDP는 전기대비 1.1%(계절조정 기준) 성장하면서 2/4분기와 같은 비교적 높은 증가율을 기록했다. 이같은 높은 성장률은 지난해 3/4분기에 0% 성장률을 기록하면서 가까스로 경제 후퇴를 모면한 이후 보이고 있는 회복세가 더욱 공고해지고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이번 3/4분기 지표에서 또한 눈에 띄는 점은 오랜 만에 민간소비, 건설투자, 설비투자 등 3가지 주요 부문에서 모두 성장이 이루어졌다는 것이다. 기여도 작년 1/4분기에 설비투자가 급등하면서 이들 3개 부문의 합계 성장률이 올해 3/4분기보다 높았지만 당시에 건설투자는 감소를 기록한 바 있다. 따라서 순수출, 정부소비, 재고증감 등 다분히 기술적인 성격이 있는 항목을 제외하고 보면 이번 3/4분기 성장의 내용이 견실하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 그래프 참조 바람.





이 블로그 검색

라벨

국제 (1298) 경제정책 (1084) 경제일반 (1074) 경제지표 (1058) 금융시장 (950) 기타 (855) 한국경제 (645) *논평 (475) 보고서 (442) 산업 (299) fb (263) *스크랩 (210) 중국경제 (209) 부동산 (154) 책소개 (88) 트럼포노믹스 (84) 뉴스레터 (79) 일본경제 (59) 아베노믹스 (34) 가계부채 (29) 공유 (25) tech (24) 북한 (20) 가상화폐 (19) 블록체인 (19) 암호화페 (19) 원자재 (8) 무역분쟁 (7) ICO (6) 코로나 (5) 브렉시트 (4) 인구 (4) 터키 (2) 중동 (1)